이민옥 서울시의원, 그레이트 한강 프로젝트 세밀하게 들여다볼 것!

이제 막 첫걸음 뗀 ‘그레이트 한강 프로젝트’... 간과하거나 놓친 부분 있는지 계속해서 살펴볼 것

임병동 기자 | 기사입력 2023/12/02 [14:54]

이민옥 서울시의원, 그레이트 한강 프로젝트 세밀하게 들여다볼 것!

이제 막 첫걸음 뗀 ‘그레이트 한강 프로젝트’... 간과하거나 놓친 부분 있는지 계속해서 살펴볼 것

임병동 기자 | 입력 : 2023/12/02 [14:54]

 

이민옥 서울시의원(성동3, 더불어민주당)이 대표를 맡고 있는 의원 연구단체 ‘서울살림포럼’이 지난 29일(수) ⌜그레이트 한강 프로젝트 진단과 개선 방안(서울항 조성사업을 중심으로)⌟ 용역 최종 발표 및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의 좌장을 맡기도 한 이민옥 의원은 개회사를 통해, “한강은 서울의 가장 큰 자산이자 대한민국의 과거, 현재, 미래를 담고 있는 보고(寶庫)”라며, “그러한 한강에 거대한 변화를 불러올 ‘그레이트 한강 프로젝트’인 만큼 다양한 관점에서 세심하게 살펴야 한다”고 강조했다.

▲ 그레이트 한강 프로젝트 진단과 개선 방안 토론회 모습     ©

 

 

또한 “이번 토론회는 프로젝트의 여러 큰 축 중 하나인 ‘서울항 조성’을 중심에 놓고 환경, 토목, 안전, 관광 등의 여러 관점에서 바라보기 위해 마련한 자리”라며, “이제 막 첫걸음을 뗀 ‘그레이트 한강 프로젝트’가 간과하거나 놓친 부분이 없는지 ‘서울살림포럼’ 소속 의원들과 함께 계속해서 다양한 부분을 세심하게 들여다볼 것”이라고 약속했다.

 

한편 이번 토론회는 김용학 서울 미래한강본부 한강사업추진단장(그레이트 한강 프로젝트의 추진 개요)과 김상철 나라살림연구소 전문위원(그레이트 한강 프로젝트의 진단과 개선방안)의 발제에 이어, ‣ 강현주 Pacific Environment Country Director(탄소중립 관점에서의 항만), ‣ 백경오 한경대학교 토목안전환경공학과 교수(토목 공학 측면에서의 평가 및 개선과제), ‣ 정란수 한양대학교 관광학부 겸임교수(관광 자원 측면에서의 그레이트 한강-서울항 평가)가 토론을 펼치는 순서로 진행되었다.

 

첫 번째 발제자로 나선 김용학 단장은, “그레이트 한강 프로젝트는 처음부터 ‘완성형’으로 준비되었다기보다는 비전과 여러 목표를 향해 나아가며 만들어지는 ‘진행형’ 계획으로 봐주셨으면 한다”며, “서울시는 앞으로도 시민의 요구와 전문가 의견 등을 지속적으로 반영해가며 한강을 글로벌 매력 도시 서울의 대표적인 기준으로 만들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소개했다.

 

두 번째 발제를 맡은 김상철 전문위원은, “서울항을 중심에 놓고 본 그레이트 한강 프로젝트는 자연성 회복, 실질 접근성 강화, 이동성 확장이라는 목표를 과연 달성할 수 있을지 등 여러 측면에서 우려스러운 점이 많다”며, “종합적 차원에서의 사업 관리 및 확인은 물론, 실효성 있는 법과 제도 정비를 통해 무리한 추진이 되지 않도록 견제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토론자들도 다양한 관점에서 우려와 기대를 표시했다.

강현주 Director는 앞선 여러 도시들의 하천 활용 해운업 사례를 거론하며 “서울시가 추진하는 이번 프로젝트가 자연성 회복은 물론 기후 위기에 대응한 여러 환경적 요인에 대한 고려 위에서 추진되어야 한다”고 말했고,

백경오 교수는 “한강은 유량변동계수가 300에 이를 정도로 편차가 크고 바닷물이 잠실까지 이를 만큼 하구가 열려 있는 특징을 갖고 있어 기후 변화 시기의 최저 수위 문제 등 안전 확보를 위한 기술적 선결 과제들에 집중할 필요가 있다”고 제안했으며,

정란수 교수는 “서울항을 통한 한강 활용도 강화는 관광 측면에서 분명 큰 기대효과가 있지만 실제 편익 극대화를 위해서는 실제 이동성 확대에 따른 편익을 면밀하게 구분하여 접근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이 의원은 마무리 발언을 통해 “오늘 토론회는 끝이 아니라 시작”이라며, “오늘 나온 여러 의견을 기초 삼아 서울시의회가 할 수 있는 부분을 찾고 진정 시민이 바라는 한강의 모습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이번 토론회는 유튜브로도 생중계되었으며, 보다 구체적인 내용은 유튜브 채널 내 검색창에서 ‘서울시의회 토론회’ 검색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