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국악원 11월 16일 서산서 '경셩유행가' 공연

조현지 | 기사입력 2024/02/26 [08:58]

국립국악원 11월 16일 서산서 '경셩유행가' 공연

조현지 | 입력 : 2024/02/26 [08:58]

  © 국민정책평가신문 

지난해 '경셩유행가' 공연 포스터

 

충남 서산시는 국립국악원이 오는 11월 16일 서산문화회관 대공연장에서 '경셩유행가 - 판을 나온 소리'를 공연한다고 26일 밝혔다.

국립국악원 주관 '국악을 국민속으로' 참여 공연장(전국 20곳) 공모에 선정된 데 따른 것이다.

'경셩유행가 - 판을 나온 소리'는 100년 전인 1920∼1930년대 유성기 음반에 소개된 우리 유행가를 복원해 구성한 작품이다. 당시 신식 극장을 모티브로 한 무대장치와 의상을 통해 100년 전으로 시간여행을 하는 듯한 연출로 인기가 높다.

시 관계자는 "국립국악원 충청분원의 서산 유치를 기념해 국립국악원의 품격 있는 작품을 시민들에게 선보일 기회가 생겼다"며 "100년 전 K-팝인 당대 유행가를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는 이번 공연을 통해 우리 소리의 정수와 뛰어난 예술성을 널리 알리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