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해경, 추석 명절 소외 계층에 따뜻한 사랑 나눠

윤진성기자 | 기사입력 2020/09/25 [09:05]

완도해경, 추석 명절 소외 계층에 따뜻한 사랑 나눠

윤진성기자 | 입력 : 2020/09/25 [09:05]

 



[국민정책평가신문=윤진성 기자]완도해양경찰서(서장 박제수)는 지난 23일부터 24일까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이틀간 관할 소외계층에게 직접 찾아가 이웃 사랑 나눔 행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마량파출소(경감 강성일)는 2019년부터 전 직원이 매달 일정 금액을 모금하여 어렵고 소외된 이웃을 찾아가는 ⌜사랑의 모금운동⌟을 실천해오고 있었으며 지난 23일에는 강진군 마량면 하저마을과 완도군 약산면 화성마을에 거주하는 소외 계층 3곳을 찾아가 쌀, 음료 등 생필품을 전달했다.

 

또한, 24일에는 코로나19 확산방지와 예방을 위해 관내 항포구의 어선에 찾아가는 방역서비스를 실시하여 감염병에 대한 어민들의 불안을 감소시키는 등 대민 봉사 활동을 적극 펼쳤다.

한편 기획운영과장과 해양오염방제계장은 완도군에있는 사회복지시설 등을 방문하여 위문금을 전달하였다.

 

마량파출소장 강성일 경감은 “올해 추석은 코로나19로 인해 명절 분위기가 침체된 가운데 그 어느때보다 어려움을 겪고 있을 소외 계층에게 힘이 전해지길 바란다” 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이웃사랑 실천을 통해 지역민과 소통하고 공감하여 신뢰받는 해양경찰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