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해경, 항해 중이던 외국선적 화물선 급성맹장의심환자 긴급 이송

윤진성기자 | 기사입력 2020/11/02 [09:10]

완도해경, 항해 중이던 외국선적 화물선 급성맹장의심환자 긴급 이송

윤진성기자 | 입력 : 2020/11/02 [09:10]

 


[국민정책평가신문=윤진성 기자]완도해양경찰서(서장 박제수)는 2일 이른 아침 화흥포 남쪽에서 항해하던 선박에서 심한복통을 호소하는 응급환자를 긴급이송했다고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오늘 2일 아침 6시 20분경 완도군 화흥포 남쪽 5km 해상, 인천에서 일본 나고야 항으로 항해 중이던 B선박(2,509톤, 화물선, 파나마국적) 선장 A씨(남, 71세,부산거주)가 심한복통을 호소하며 완도해경상황실로 신고접수하였다.

 

이에 완도해경은 경비정을 급파, 현장에 도착하여 코로나 방역수칙 준수 후 B선박에 계류 심한복통을 호소하는 A씨를 경비정에 편승, 응급의료시스템 가동하여 환자상태를 확인하며 해경전용부두로 입항 119구급대에 안전하게 인계하였다.

 

현재 A씨는 완도소재 병원에서 치료 받는 중이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