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방을 영화관처럼"…OTT 열풍에 초대형 TV 수요 '껑충'

오은서 | 기사입력 2021/02/22 [09:41]

"안방을 영화관처럼"…OTT 열풍에 초대형 TV 수요 '껑충'

오은서 | 입력 : 2021/02/22 [09:41]

 

75형 TV
[전자랜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집에서 넷플릭스, 왓챠 등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를 즐기는 소비자가 많아지면서 초대형 TV가 인기를 끌고 있다.

    전자랜드는 지난해 2월부터 올해 1월까지 가전 판매 실적을 분석한 결과 75형(189㎝) TV 판매량이 전년 같은 기간 대비 206% 뛰었다고 22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영화관을 찾는 대신 집에서 OTT 서비스로 영화를 즐기는 경우가 늘었기 때문이라고 전자랜드는 분석했다.

    전자랜드 관계자는 "일반 가정에서 쓰기에는 너무 크다고 인식됐던 75형 TV의 인기가 급격히 높아졌다"면서 "엔터테인먼트를 비롯한 많은 일상이 집으로 들어오는 만큼, 그에 따른 가전 구매 수요도 점차 변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랜드는 오는 28일까지 일부 TV 상품을 삼성 제휴카드로 결제하면 50% 할인하는 행사를 연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