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공간 거듭난 보은교육도서관…충북교육청 첫 사업 결실

김석순 | 기사입력 2021/04/08 [09:36]

문화공간 거듭난 보은교육도서관…충북교육청 첫 사업 결실

김석순 | 입력 : 2021/04/08 [09:36]

 충북도교육청이 추진한 도서관 교육문화복합공간 조성사업이 첫 결실을 거뒀다.'

충북도교육청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8일 충북도교육청에 따르면 이 사업은 교육도서관을 청소년과 지역사회가 함께하는 문화·예술·교육 공간으로 꾸미는 것이다.

    도교육청은 이 사업의 첫 대상으로 보은교육도서관을 선정해 26억3천여만원을 투자, 다양한 기능을 할 수 있도록 새로 단장하고 이날 개관했다.

    이 도서관은 동화연극놀이, 어린이·청소년 방송댄스, 독서융합 메이커교실, 작가와의 만남, 청소년 소모임, 독서 멘토 사업 등 다양한 문화예술 활동을 지원할 '문화예술 놀터'와 '꿈터'를 조성했다.

    학생과 가족을 대상으로 한 소프트웨어·인공지능·드론 교육·체험프로그램, 학생 동아리 운영, 교사 소프트웨어 교육 등을 할 소프트웨어교육체험실과 1인 미디어실도 만들었다.

    또 어린이 자료실, 청소년·종합 자료실은 이용자 친화적 독서환경으로 다시 꾸미고, 독서·인문 관련 교육을 지원할 예정이다.

    충북도교육청 관계자는 "보은교육도서관을 시작으로 올해 금왕·옥천교육도서관, 내년에 진천·증평·단양·영동·음성교육도서관 8곳을 독서와 문화가 어우러진 공간으로 만들 계획"이라고 말했다.

    bwy@yna.co.kr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