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정은 “北南, 훌륭한 결과 계속 쌓는게 중요”
 
서정태 기자   기사입력  2018/02/13 [08:57]

 김정은 “北南, 훌륭한 결과 계속 쌓는게 중요”

 

-고위급대표단 보고 청취…김여정, 김정은 팔짱

-南의중 美동향 보고…남북관계 개선ㆍ발전 강조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가하기 위해 남측을 방문했던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을 비롯한 고위급대표단을 만나 향후 남북관계 개선ㆍ발전을 강조하면서 실무적 대책을 세우라고 지시했다.

조선중앙통신은 13일 김 위원장이 전날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위원장과 김 제1부부장, 최휘 국가체육지도위원회 위원장,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한 고위대표단 성원들과 수행원들을 만났다고 보도했다.

헤럴드경제

[사진=조선중앙통신 홈페이지]


김 위원장은 대표단의 손을 일일이 잡아주고 노고를 치하한 뒤 구체적인 보고를 청취했다.

김 상임위원장이 평창올림픽 개막식 참가와 청와대 방문에 대해, 김 제1부부장이 문재인 대통령을 비롯한 남측 고위인사들과의 접촉에 대해 각각 보고했다.

통신은 특히 김 제1부부장이 이번 활동기간 파악한 남측의 의중과 미국 측의 동향 등을 김 위원장에게 상세히 보고했다고 전했다.

김 위원장은 귀환보고를 받고 만족감을 표시하면서 “남측이 고위급대표단을 비롯하여 겨울철올림픽경기대회에 참가한 우리측 성원들의 방문을 각별히 중시하고 편의와 활동을 잘 보장하기 위하여 온갖 성의를 다하여 노력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고 말했다.

또 “이번 올림픽경기대회를 계기로 북과 남의 강렬한 열망과 공통된 의지가 안아온 화해와 대화의 좋은 분위기를 더욱 승화시켜 훌륭한 결과들을 계속 쌓아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통신은 김 위원장이 향후 남북관계 개선ㆍ발전 방향을 제시하고 해당 부문에 이를 위한 실무적 대책을 세울데 대한 강령적 지시를 내렸다고 덧붙였다.

이 자리에는 김영철 당 중앙위 부위원장과 조용원 당 중앙위 부부장 등도 참석했다.

한편 김 제1부부장은 김 위원장이 고위급대표단과 사진을 찍을 때 김 위원장에게 팔짱을 껴 눈길을 끌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2/13 [08:57]  최종편집: ⓒ 정책평가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