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알고 먹자! 황금향·천혜향·한라봉 귤의 종류
 
김종분   기사입력  2018/02/28 [09:23]

 알고 먹자! 황금향·천혜향·한라봉 귤의 종류

 

 

겨울철 비타민C의 결정체 귤. 알칼리 식품으로 신진대사를 원활히 하며, 면역력 강화와 감기 예방에도 효과적이다. 달콤 새콤한 맛으로 따뜻한 이불 속에서 까먹는 재미 또한 쏠쏠하다. 황금향, 천혜향, 천지향 등 최근 시중에서 만날 수 있는 귤의 종류도 다양한데, 맛도 모양도 가지각색인 귤의 종류에 대해 소개한다.

뉴스1

 


◇ ‘청견+폰깡’ 한라봉
제주감귤과 함께 제주도를 대표하는 과일인 한라봉. 꼭지 부분이 한라산처럼 생겼다고 해 한라봉으로 지어졌다. 귤의 청견이라는 종류와 폰깡이라는 종이 합쳐진 한라봉은 크기나 모양이 오렌지와 비슷하지만 표면이 더욱 거칠고 두껍다. 감귤보다 당도나 비타민 C가 월등히 높다.

뉴스1

 


◇ ‘오렌지+귤’ 천혜향
하늘이 내린 향기라고 불리는 천혜향은 오렌지와 귤을 교배시킨 종이다. 타원형의 과형으로 육질이 부드럽고 다른 귤에 비해 껍질이 얇다. 단맛이 강하고 과즙이 풍부한 게 특징이다.

뉴스1

 


◇ ‘천혜향+한라봉’ 황금향
3년가량 자라야 수확이 가능한 황금향은 한라봉과 천혜향을 교배해 만들어진 신품종이다. 천혜향과는 또 다른 독특한 향기를 가지고 있으며, 천혜향보다 껍질이 두껍고 단맛과 신맛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

뉴스1

 


◇‘ 한라봉+귤’ 레드향
껍질에 붉은빛이 돌아 레드향이라 불린다. 한라봉과 귤을 교배한 레드향은 표면이 약간 울퉁불퉁한 모양을 가지고 있으며 귤보다는 약간 크다. 달콤한 맛으로 알맹이가 굵고 통통해 식감이 좋다. 또 알갱이 터지는 느낌이 독특해 모든 세대들이 좋아하는 품종으로 꼽힌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2/28 [09:23]  최종편집: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