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잘못했습니다' 삼성증권 임직원 200명 자필 반성문 썼다
 
김동수   기사입력  2018/04/16 [09:47]
SBS

 


삼성증권은 최근 배당사고와 관련해 어제(14일) 서초금융연수원에서 부서장급 이상 임직원이 모여 자성결의대회를 열었다고 밝혔습니다. 

대회에 참석한 200여 명은 이번 사고와 관련해 사죄의 자필 반성문을 작성하고 도덕성을 재무장해야 한다는 데 뜻을 모았다고 회사 측은 전했습니다. 

또 현재 진행 중인 피해 투자자 구제와 재발방지 작업이 조속히 마무리되도록 최선을 다하자고 결의했다고 덧붙였습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4/16 [09:47]  최종편집: ⓒ 정책평가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