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GS리테일, 협력사와 ‘식품안전 다짐대회’ 진행
 
김웅진   기사입력  2018/06/13 [09:41]

 

안심 먹거리 공급 최우선 마음가짐 공유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GS리테일은 지난 12일 GS25와 GS수퍼마켓에 식품을 공급하는 파트너사 약 90여 곳의 대표 및 임직원들이 함께 모여 ‘제6회 GS리테일, 파트너사 식품안전 세미나 및 다짐대회’를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올해로 6회째 진행된 이번 다짐대회에서 GS리테일은 파트너사 대표 및 임직원 대상으로 하절기 식품안전관리에 관한 세미나와 함께 식품위생 실천 다짐식을 진행해 고객에게 안전 안심 먹거리 공급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마음가짐을 공유하고 식품 위생에 중요성을 소통하는 소중한 시간을 가졌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혁신경영연구원 김선구 부원장이 식품 관련 주요 안전사항에 대한 특강을 진행했으며, 한국SGS의 임희경 선임 심사원이 식품위생관리에 대한 강의를 진행했다.

이번 다짐대회 외에도 GS리테일은 과거 1996년 3월 설립한 자체 위생관리 부서인 ‘환경위생센터’를 작년 1월 ‘선도위생혁신팀’으로 한층 업그레이드하여 철저한 식품안전관리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선도위생혁신팀은 식품 사고가 가장 빈번히 발생하는 5월 1일부터 9월 30일까지 ‘GS리테일 식품안전관리 특별강화기간’으로 정하고 각 점포 및 파트너사 위생 점검을 대폭 강화할 뿐 아니라 안전한 먹거리 제공을 위해 즉석식품 판매 가능 시간을 줄이고 판매 상품을 제한하는 등 다양한 활동으로 하절기 식품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식품안전관리 특별강화기간 동안 Fresh Food공장 불시 점검을 실시하고, 전체 영업직원 대상 위생교육 등을 통해 상품 선도관리, 온도/유통기한 점검, 청결 관리 등을 강화할 계획이다.

박정민 GS리테일 선도위생혁신팀장은 “식품안전 세미나 및 다짐대회는 고객들을 위한 먹거리 안전이 최고의 가치라는 생각을 협력사들과 함께 되새기는 의미 있는 자리”라며 “평소보다 빨리 찾아온 무더위를 맞아 식품위생에 대한 기준과 중요성을 다시 한번 공유하고 고객들이 안심하고 상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연합신보 기자 김웅진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6/13 [09:41]  최종편집: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