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6·13 지방선거' 목포시장·통영시장·평창군수, 결과는? 24표차이 '초접전'
 
서정태 기자   기사입력  2018/06/14 [09:37]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목포시장, 통영시장, 평창군수가 초접전 끝에 아주 적은 표 차이로 당선이 결정됐다.

지난 13일 열린 6·13 지방선거에서 김종식 더불어민주당 목포시장 후보는 박홍률 민주평화당 후보를 200여 표 차이로 앞서며 당선을 확실시 했다. 현재 개표가 99.7% 완료된 상태다.

통영시장에서는 강석주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강석우 자유한국당 후보를 900여 표 차이로 따돌리며 당선됐다. 오전 8시 30분경 개표율은 100%, 930표 차다.

가장 박빙은 평창군수였다. 한왕기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심재국 자유한국당 후보에 불과 24표 차 승리를 거뒀다. 개표 100% 완료 후 집계 결과, 각각 12,489표와 12,465표를 얻었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한 표의 중요성을 알게 됐다” “당선된 분들 축하한다” “2위 후보 아쉬움이 정말 클 듯 ” “초박빙 접전 정말 재밌었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6/14 [09:37]  최종편집: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