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북, 오늘부터 개성∼평양 경의선 도로 공동조사
 
서정태 기자   기사입력  2018/08/10 [06:45]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지난 2007년 10월 2일 남북정상회담을 위해 방북한 노무현 전 대통령의 차량 행렬이 개성~평양간 고속도로를 달리고 있는 모습.

남북은 10일부터 개성에서 평양까지 경의선 도로의 현대화를 위한 공동조사를 합니다.

통일부 관계자는 이날 "오늘부터 17일까지 개성∼평양 간 경의선 도로의 현지 공동조사를 남북이 공동으로 진행한다"고 말했습니다.

이를 위해 우리 측에서는 국토교통부와 통일부, 한국도로공사, 민간전문가 등 28명이 이날 오전 군사분계선(MDL)을 넘어 경의선 육로로 방북할 예정입니다.

남북은 이어 23∼30일 북측 동해선 도로 고성∼원산 구간에 대한 공동점검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남북은 지난 6월 28일 도로 협력 분과 회담에서 개성∼평양 경의선 도로와 고성∼원산 동해선 도로 현대화에 합의한 바 있습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8/10 [06:45]  최종편집: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