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고은X정해인, '유열의 음악앨범' 출연 확정…대세 호흡 예고
 
김종분   기사입력  2018/09/14 [08:37]

 

스포츠서울

배우 김고은, 정해인이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가제·정지우 감독) 주연으로 확정됐다.

‘유열의 음악앨범’은 라디오에서 흘러나온 노래처럼 우연히 만난 두 사람이 오랜 시간 엇갈리고 마주하길 반복하며 서로의 주파수를 맞추어 나가는 과정을 그린 감성멜로 영화다.

영화에서 정해인은 녹록지 않은 현실에도 불구하고 맑은 웃음을 간직한 청년 현우 역을 맡아 이전 배역과는 다른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그는 “정지우 감독님의 작품들을 모두 좋아해서 꼭 한 번 같이 작업을 해보고 싶었다. 또 ‘유열의 음악앨범’만의 서정적인 분위기와 이야기가 녹아 든 시나리오가 마음에 들었다”며 새 작품을 시작하는 소감을 밝혔다.

정해인과 함께 ‘유열의 음악앨범’을 완성할 미수 역에는 김고은이 캐스팅돼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고은은 청춘의 시기를 성실하게 살아 내는 미수 역을 맡아 정해인과 우연에서 인연으로 이어지는 사랑 이야기를 그려나갈 예정이다. ‘은교’에 이어 정지우 감독과 두 번째 호흡을 맞추게 된 김고은은 “설레고 기대된다. 관객들과 함께 공감할 수 있는 한 편의 아름다운 영화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당찬 포부를 밝혔다.

전작들을 통해 사람의 내면과 사랑을 미세하게 들여다보는 데 집중해 왔던 정지우 감독은 “있는 그대로의 모습으로도 이미 빛나는 두 배우가 만나 어떤 장면이 만들어질지를 상상하는 것만으로도 가슴이 두근거렸다”며 두 젊은 배우가 빚어낼 사랑의 호흡에 높은 기대를 표하기도 했다.

‘유열의 음악앨범’은 하반기 크랭크업, 내년 개봉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9/14 [08:37]  최종편집: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