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당, 이진곤·강성주·전주혜 조강특위 외부위원 임명
 
서정태 기자   기사입력  2018/10/11 [10:25]

 조강특위 7명 인선 마무리…11일 오후 기자간담회 열고 공식출범

머니투데이

자유한국당 조직강화특별위원회 외부위원으로 내정된 전원책 변호사가 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자유한국당 조직강화특별위원회는 외부위원 인선을 11일 마무리했다. 이진곤 전 새누리당 중앙윤리위원회 위원장, 강성주 전 포항MBC 사장, 전주혜 변호사가 추가 임명됐다.

이진곤 위원은 자유한국당의 전신인 새누리당 시절 중앙윤리위원회 위원장을 지냈다. 국민일보 논설고문과 경희대학교 정치외교학과 겸임교수를 역임했다.

강성주 위원은 재외동포저널 대표를 맡고 있으며 포항MBC 사장을 지냈다. 전주혜 변호사는 서울중앙지방법원 부장판사을 거쳐 대한변호사협회 일‧가정 양립을 위한 위원회 위원장을 지냈다.

조강특위는 위원장을 비롯해 7명 이내로 구성되는데 당연직인 사무총장(김용태 의원), 전략기획부총장(김석기 의원), 조직부총장(김성원 의원)을 제외한 4명은 외부 인사로 꾸려진다. 앞서 한국당은 전원책 변호사를 위원으로 임명하면서 나머지 3명에 관한 인사권과 당협위원장 인선의 실질적 결정권을 부여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10/11 [10:25]  최종편집: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