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재명 “신체특징 검증받겠다”..‘스모킹건 탄환’은 누구에게?
 
권오성   기사입력  2018/10/12 [09:45]

 

헤럴드경제

[사진=이재명 경기도지사]

 


 배우 김부선과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스캔들 논란이 최후의 ‘데드라인’앞에 섰다.

김씨가 이 지사의 신체특징까지 언급하며 연인관계 임을 주장하자 이 지사는 측근들에게 “신체 특징을 검증 받을 수 밖에 없는 상황에 이르렀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동안은 이렇다 할 근거없이 ‘연인관계’라는 김씨의 주장만 난무하는 수준이었지만 김씨가 밝힌 ‘신체특징’은 확인이 가능하다.

또한 은밀한 사이끼리만 알 수 있는 내용을 구체적으로 적시했기 때문에 ‘김씨의 ‘신체특징’ 은 연인관계라는 김씨 주장을 입증하는 결정적 증거가 된다.

이때문에 SNS 등에서는 이 ‘신체특징’이 이 지사를 벼랑 끝으로 내몰 ‘스모킹 건’으로 불려진다.

반면 ‘신체특징’이 사실이 아닐경우 여배우 스캔들은 허구임이 드러나는 셈이어서 이 지사가 정공법을 선택한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확인 과정을 밟는다는 사실 자체만으로도 이 지사는 막대한 수치심을 피할 수 없다.

이와관련, 이 지사의 한 측근은 “(이 지사가)녹취 파일을 직접 들은 것으로 안다. 신체를 조롱하는 대화를 들으며 대단히 치욕스럽고 극한의 인격모독을 느꼈다더라”고 전했다.

검증은 공인된 의료기관에서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진단 결과에 따라 ‘스모킹건’ 탄환은 한 쪽에 치명상을 입히게 되고 여배우 스캔들은 종지부를 찍을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지난 4일부터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등에는 “이 지사의 신체 한곳에 큰 점이 있다”는 배우 김부선의 발언이 담긴 2분짜리 통화 음성파일이 공개돼 파장을 일으켰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10/12 [09:45]  최종편집: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