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자동차 타고 정상까지, 아름다운 제주 조망은 기본 '군산오름'
 
최윤옥   기사입력  2018/12/19 [09:26]

 

아주경제

일몰시각, 군산오름

 



정상 인근까지 차로 쉽게 오를 수 있는 오름이 있다. 사방이 뚫려있어 탁 트인 전망을 품에 안을 수도 있다. 바로 제주 서귀포시 안덕면에 자리한 '군산오름'이 그렇다.

모양이 군막 같다고 해서 ‘군산’으로 이름붙여진 군산오름은 오름 정상을 중심으로 동쪽은 서귀포시, 서쪽은 남제주군에 속한다.

정상 인근까지 차량을 타고 이동한 후 내려 정상까지 오르는 시간은 5분 남짓. 이에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접근할 수 있다.

정상에 서면 구름 낀 한라산 전체가 눈앞에 펼쳐진다. 가히 장관이다.

뒤에는 바다 지평선이 멀리 펼쳐져 있고 다시 몸을 틀면 산방산이 눈에 담긴다.

노을이 지는 저녁무렵에는 오묘한 하늘색에 더욱 매료된다.

하늘은 슷로 돕는자를 돕는다 지성이면 감천 민심이 천심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12/19 [09:26]  최종편집: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