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성규, 칸영화제 포토콜서 깜짝 퍼포먼스...전세계 취재진 '환호'
 
오은서   기사입력  2019/05/24 [09:58]

 

텐아시아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포토콜에 선 배우 김성규/사진=사람엔터테인먼트 공식 인스타그램


배우 김성규가 여유롭고 위트 넘치는 깜짝 퍼포먼스로 전 세계 취재진의 탄성을 자아냈다.

김성규는 지난 23일 오전(현지시각) 프랑스 칸 팔레 데 페스티발에서 진행된 제72회 칸 국제영화제(Cannes Film Festival) 미드나잇 스크리닝 초청작 ‘악인전’ 포토콜에 참석했다.

김성규는 신인답지 않은 여유 넘치는 포즈로 취재진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블랙 셔츠와 팬츠에 화이트 재킷을 착용하고 포토콜에 선 김성규는 취재진을 향해 자연스럽게 포즈를 취한 뒤 단상 위에 올라가 앉는 깜짝 퍼포먼스로 취재진들을 매료시켰다. 김성규가 포토콜을 마치고 내려오자 현장에서는 “브라보”라는 외침과 함께 박수가 터져 나왔다.

깜짝 등장한 마동석, 김무열과 재치 있는 포즈를 완성하며 시선을 집중시켰다. 마치 작품 속 연쇄살인마가 조직 보스와 형사에게 잡힌 듯한 모습을 익살스러운 표정으로 완성했다.

‘악인전’은 연쇄살인마의 표적이 됐던 조직 보스(마동석 분)와 강력반 형사(김무열 분)가 함께 살인마 K(김성규 분)를 쫓으며 벌어지는 범죄 액션 영화다. 김성규는 정체불명의 연쇄살인마 K 역을 맡았다.

김성규는 영화 ‘범죄도시’에서 장첸(윤계상 분) 일당의 행동대장 양태 역을 맡아 광기와 순진무구함을 넘나드는 연기를 선보였다. 이후 넷플릭스 드라마 ‘킹덤’에서는 뛰어난 전투 실력을 가진 미스터리한 인물 영신 역으로 분해 날렵한 액션과 카리스마로 시선을 모았다. 탄탄한 연기 내공을 바탕으로 단 세 작품만으로도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낸 김성규의 다음 행보에 기대가 모이고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5/24 [09:58]  최종편집: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