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민 67% "일본제품 불매운동 참여하겠다"
 
서정태 기자   기사입력  2019/07/11 [10:01]

 리얼미터 현안조사…현재 불참 45.6% 향후 불참 26.8%

머니투데이



한국에 대한 반도체 소재 수출규제 등 일본의 경제 보복으로 한-일 갈등이 고조되면서 현재 국민 48%는 '일본제품 불매운동'에 참여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앞으로 참여의향이 있다는 국민까지 합하면 70%에 육박한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tbs의뢰로 10일 전국 성인 501명을 대상으로 일본제품 불매운동 실태를 조사, 11일 발표한 결과 응답자의 48%는 '현재 참여하고 있다'고 답했고 45.6%는 '현재 참여하지 않고 있다'고 답했다.

향후에 참여할 것이라는 응답은 10명 중 7명에 이르는 66.8%, 향후에도 참여하지 않을 것이라는 응답은 26.8%였다. 조사대로라면 앞으로 일본제품 불매운동이 현재보다 더 거세질 것으로 예상되는 대목이다.

현재 참여 현황을 보면 △민주당과 정의당 지지층 △진보층 △호남과 부산·울산·경남(PK), △여성 △50대 이하 전연령층에서 '현재 참여' 응답이 다수였다.

‘현재 불참’ 응답은 △한국당 지지층과 무당층 △보수층 △서울과 대구·경북(TK) △60대 이상에서 다수였다.

△중도층 △충청권과 경기·인천 △남성에서는 ‘현재 참여’와 ‘현재 불참’ 응답이 각각 절반 수준으로 비슷했다.

향후 참여 의향에서는, 한국당 지지층과 60대 이상을 제외한 모든 정당지지층·이념성향·지역·연령·성별에서 ‘향후 참여’ 의향이 대다수이거나 절반 이상이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7/11 [10:01]  최종편집: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