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허벅지 안쪽이 따끔거리는데 대상포진일까요
 
서장훈   기사입력  2019/08/13 [09:04]

 Q. 어제부터 오른쪽 허벅지 안쪽이 따끔거립니다. 뭐가 나거나 상처가 생긴 건 아닌데 바지를 입고 걷기만 해도 그 부분만 쓰리고 따끔거리네요. 혹시나 해서 가만히 있어 봤는데 그래도 계속 따가운 느낌이 듭니다. 혹시 대상포진이 생기려고 그러는 건가요? 초기일 때 치료하면 금방 낫나요?

하이닥


A. 대상포진은 바이러스가 신경을 손상 시켜서 그 신경이 분포해 있는 피부의 분절을 따라서 띠 모양으로 포진이 생기는 질환입니다. 대상포진은 대게는 발진이 생기는데, 일부에서는 발진 없이 대상포진이 오는 경우도 있습니다.

전구증상은 피부발진 발생 3~7일 전부터 발생하며 발열, 권태감, 독감 증상, 두통, 구역, 목의 경직 등이 발생 후 7~10일 사이에 발진, 수포가 생기면 대상포진이며 3일 내로 항바이러스 약을 주사, 또는 복용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발진, 수포가 생기지 않고 통증이 지속된다면 다른 원인을 찾기 위해 CT, MRI 등 정밀검사가 필요할 수 있습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8/13 [09:04]  최종편집: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