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SNS 통해 만난 남성 잠든 사이 금반지 훔친 20대 여성 입건
 
김석순   기사입력  2020/01/14 [08:36]

  © 국민정책평가신문

광주 서부경찰서는 14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처음 만난 남성의 귀금속을 훔친 혐의(절도)로 A(20·여)씨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A씨는 지난 7일 오전 4시30분께 광주 서구 치평동 한 숙박업소 객실 탁자 위에 놓인 B(24)씨의 3.5돈짜리 순금 반지(60만원 상당)를 훔친 혐의다.

조사 결과 A씨는 평소 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알고 지내던 B씨와 처음 만나 범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범행 전날 '광주에 놀러 왔으니 만나자'는 B씨의 연락을 받고 함께 술을 마셨으며, 투숙 30여분 만에 B씨가 잠이 들자 반지를 훔쳐 달아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순간 욕심이 나 벌인 일이다"고 범행을 시인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1/14 [08:36]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