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천 산천어축제, 마침내 열린다…27일 개막·21일까지
 
이은경   기사입력  2020/01/23 [12:26]

 

associate_pic
  

사진 뉴시스 제공


 세계 '4대 겨울축제'로 통하는 2020 화천산천어축제가 27일 개막한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지정한 ‘글로벌 육성축제’인 화천산천어축제는 이날 개막식을 열고 2월16일까지 21일간 계속된다.

올해 화천산천어축제는 이상고온과 겨울폭우로 2차례 연기했지만, 화천군민들은 얼음판을 지켜냈고 마침내 개막하기에 이르렀다.

associate_pic

사진 뉴시스 제공
  축제장 모든 시설물 조성과 정비가 마무리됐으며, 개막식은 27일 화천읍내 화천교육지원청 앞 주차장 특설무대에서 펼쳐진다.  

오후 5시30분 시작되는 식전공연에는 그룹 ‘로즈퀸’과 가수 소찬휘, ‘군통령’ 지원이가 출연한다. 

associate_pic

사진 뉴시스 제공
이어 지난해 말부터 화천산천어축제가 겪은 어려움과 극복 과정을 드라마틱하게 담아낸 특별 영상이 상영된다.  

오후 6시30분 재단법인 나라 이사장인 최문순 화천군수가 개막선언을 한다. 축하공연 무대에는 가수로 태진아가 오른다. 오후 7시까지 흥겨운 무대를 연출한다.

associate_pic

사진 뉴시스 제공
후에는 불꽃놀이가 밤하늘을 수놓을 예정이다.

최문순 이사장은 “축제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안전”이라며 “관광객 안전을 최우선으로 해서 모든 프로그램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정도를 걷는 얼론인이 되겠습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1/23 [12:26]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