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와 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단법인 한국유권자총연맹에서 2020 총선 유권자들이 정당에게 내놓은 총선 10대 공약
한국유권자총연맹 농수산축산원예임업의 유권자가 정당에게 바라는 총선 공약
 
서정태 기자   기사입력  2020/02/05 [17:17]

 

사단법인 한국유권자총연맹에서

2020 총선 유권자들이 정당에게 내놓은 총선 10대 공약

 

 

1. 식물국회, 동물국회가 아닌 입법 활동을 국민을 위해 일하는 21대 국회로 만들어야 한다. 국회의원 특권을 내려놓고 무노동 무임금 원칙에 의하여 입법 활동하지 않은 시간의 임금은 반환하겠다고 21대 총선에 약속하고 입법화시키겠다고 선언을 한 정당을 유권자들은 지지할 것이다.

 

1. 4차산업혁명시대에 산업경제 활성화에 대한 비전과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한 실현가능한 정책을 내놓은 정당을 유권자들은 지지할 것이다.

 

 

1. 고령화된 사회에 대한 복지 실현을 위한 정책과 저출산 해결을 위한 정책을 구체화된 정책을 내놓은 정당을 유권자들은 지지할 것이다.

 

1. 세계는 식량난과 식수난으로 인한 지역적 및 국제적 갈등과 전쟁이 발생하는 등 심각한 상황에 처해 있다. 이에 대한 중요성과 심각성을 인식하고 이를 위한 대비책이 요구된다. 곧 다가올 식량전쟁과 식수란 해결책을 구체적인 정책으로 내놓은 정당을 유권자들은 지지할 것이다.

 

1. 아이들이 웃는 나라 희망의 대한민국을 위하여 청년들이 가정을 가지고 생계에서 허덕이지 않을 방안을 마련할 정책의 실행을 요구한다. 최저임금의 보장으로 꿈을 갖고 결혼하여 자녀를 출산하도록 국가가 원활한 지원을 해주고 저출산의 문제와 결혼을 피하는 문제를 국회가 입법화시켜 청년들이 가정의 보금자리를 갖도록 할 지원책과 정책을 내놓은 정당을 유권자들은 지지할 것이다.

 

 

1. 세계적으로 부흥된 4차 혁명 산업의 기술을 육성·지원할 특화된 정책공약을 실행 시켜낼 구체적인 정책을 제시하는 정당을 유권자들은 지지할 것이다.

 

1. 세대·계층간의 갈등 등 사회적 갈등으로 인해 매년 수백조원의 갈등비용이 지출된다. 무너져간 계층 간 질서와 인륜의 기본인 효를 중심으로 우리나라의 고유한 공동체 정신을 지켜낼 수 있도록 체계적인 교육환경을 바꾸어낼 수 있도록 하는 정책을 제시한 정당을 유권자들은 지지할 것이다.

 

1. 민주주의의 근간은 민주시민이다. 민주시민 교육은 초등학교부터 대학, 일반인까지 체계적으로 실시하여 건전한 민주시민을 양성하고 올바른 선거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21대 총선과 향후 선거가 화합과 축제로서 미래로 세계로 나갈 함께하는 문화제바꾸어낼 정책을 내놓고 입법화시키겠다고 약속한 정당을 유권자들은 지지할 것이다.

 

1. 해마다 일어나는 동물 사체를 처리하는 방법이 땅에 묻고 있어 토양 오염으로 심각한 재앙이 우려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또한, 우리 국민이 먹고 있는 생활식수 오염과 농수산 해양 오염이 극심히 일어나고 있는데 이를 과학적인 방법으로 처리할 사체처리를 위한 방안을 내놓고 해결할 방법을 입법화시키겠다고 구체적인 방안을 내놓은 정당을 유권자들은 지지할 것이다.

 

 

1. 농축수산식품은 이미 세계 식량화 전쟁으로 치닫고 있다. 우리 농수산물을 육성하고 식자재만큼은 수입 농산물을 배제하고 지방자치단체에서 직거래 장터를 활성화시켜 저렴하게 생산자와 수요자가 우리 식탁에서 마음 놓고 먹을 수 있는 우리 농산물을 산화 시켜 세계적 기업으로 만들어낼 수 있도록 하는 정책을 제시한 정당을 유권자들은 지지한다.

 

 

한국유권자총연맹 농수산축산원예임업의 유권자가 정당에게 바라는 총선 공약

 

❍농업 통계의 정밀성 확보를 위해 통계청 농업 통계 업무를 농림축산식품부로 이관하여 일괄적이고 생산성에 맞는 정책을 내놓은 정당을 유권자들은 지지할 것이다.

 

❍장기적으로는 농업통계를 전담하는 전문기관을 신설하여 선진화된   농산물의 안정적 생산기반을 마련하고, 농업인의 소득증대에 기여 할 수 있도록 농산물 통계 빅데이터를 구축하여 한국 농업이 선진 해외 농업과 경쟁할 수 있는 4차 산업 농업정책을 실현 가능 하도록 정책을 내놓은 정당을 유권자들은 지지할 것이다.

 

❍소멸 위기에 직면한 농어촌 지자체를 살려 농촌 사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고향세(고향 기부제)” 관련 법령을 제정하고 후속 제도를 조속히 마련하여 제도화적인 친환경 농업을 육성할 수 있도록 정책을 내놓은 정당을 유권자들은 지지할 것이다.

 

❍ 축산물 가격 및 수급안정 근본대책 수립
정부가 주관하는 축산물 수급조절 협의회를 법령으로 명시하고, 수급안정에 따른 안정적인 가격이 이뤄질 수 있도록 법안을 마련해주도록 각 정당에게 요구하며 한우 송아지생산안정제, 비육우경영안정제 도입, 돼지등급제도 개선, 축산기자재 부가세 면제, 종마 부가가치세 개정 등을 통하여 수입산 농축산물로 인해 국내 축산 업계가 타격을 받지 않도록 제도적인 육성 방안과 정책을 마련한 정당을 유권자들은 지지할 것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2/05 [17:17]   ⓒ 정책평가신문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