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IT과학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삼성전자 美 가전공장 직원 2명 코로나19 확진…사업장 가동 중단
 
서장훈   기사입력  2020/04/03 [09:48]

 美뉴베리 공장서 확진자 2명 발생
"2~4일 방역작업, 6일 가동 재개"

  © 국민정책평가신문

미국 사우스 캐롤라이나주 뉴베리카운티에 있는 삼성전자 가전공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발생해 공장이 일시 폐쇄됐다.

3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지난 1일(현지시간) 삼성전자 미국 뉴베리 세탁기 공장에서 근무하는 직원 2명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삼성전자는 현재 뉴베리 공장을 일시 폐쇄하고 방역 작업 중이며, 6일부터 가동을 재개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현지 임직원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2일부터 4일까지 3일 간 방역을 진행하고, 휴일 이후 6일부터 가동을 재개한다"고 설명했다.

2018년 1월부터 가동된 뉴베리 공장은 연간 100만대 생산 체제를 갖췄으며 공장 직원은 900여명 수준이다.

앞서 지난달 28일(현지시간) 삼성전자 미국 텍사스 오스틴 반도체 사업장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바 있다. 회사 측에 따르면 이 직원은 반도체 생산 라인 업무와는 무관해 사업장 가동에는 차질이 없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4/03 [09:48]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