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IT과학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SK네트웍스, 창립기념일 맞아 코로나19 피해지역 기부
 
서장훈   기사입력  2020/04/03 [09:53]

 대구∙경북 취약계층·자원봉사자에 간편식 6000세트, 컵라면 3000박스

  © 국민정책평가신문

67번째 창립기념일을 맞는 SK네트웍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최대 피해지역인 대구∙경북지역 취약계층 가구와 자원봉사자 등에게 3억원 상당의 가정용 간편식과 라면 세트를 기부한다.

3일 SK네트웍스에 따르면 SK네트웍스는 매년 4월8일 창립기념일을 전후해 사회공헌 행사를 진행해왔지만 올해는 창립기념일 봉사활동을 실시하지 않는 등 다양한 회사 비용 절감 노력을 통해 기부금을 마련했다.

기부물품은 가정용 간편식 6000세트와 컵라면 3000박스로, 간편식 세트는 육개장과 갈비탕, 배추김치, 총각김치 등으로 구성됐다. SK네트웍스는 지난 2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대구광역시 자원봉사센터에 1차 물품을 전했으며, 8일과 16일 추가적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이와 별도로 SK네트웍스는 지난달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일선에서 고생하고 있는 국군의료지원단에 2억원 규모의 위문품을 지원하기도 했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전쟁 폐허 속에서도 희망을 잃지 않고 이웃과 함께 행복을 추구했던 게 우리 회사의 출발점이자 성장 원동력"이라며 "전 국가적 위기상황 속에서 어느 지역보다도 많은 어려움과 아픔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 주민들이 용기와 힘을 내 빠른 시일 내에 회복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4/03 [09:53]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