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해리포터 작가' 롤링 "코로나19 증상 2주간 앓다 회복"
 
오은서   기사입력  2020/04/07 [08:52]

 "검사는 안받아"...호흡기 증상 완화법 공유

  © 국민정책평가신문

판타지 소설 '해리 포터' 시리즈를 지은 영국 작가 조앤 K. 롤링은 6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증세를 보이다가 2주 만에 회복했다고 밝혔다.
 
롤링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검사를 받지는 않았지만 지난 2주 동안 코로나19의 모든 증상을 겪었다"며 "이제 완전히 회복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호흡기 증상을 완화하는 방법을 설명하는 담은 영상을 하나 공유했다.
 
롤링은 "나는 정말로 완전히 회복했다"고 거듭 강조하면서 "의료진이 추천하는, 비용이 들지 않고 부작용도 없지만 당신과 당신이 사랑하는 이들에게 큰 도움이 될 수 있는 요법을 공유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영국에서는 발열 등으로 코로나19 감염이 의심될 경우 증상이 사라질 때까지 일주일 이상 자가격리 하도록 권고하고 있다. 국민건강서비스(NHS)에는 증상이 심각한 경우에만 연락을 취하도록 했다.
 
5일 기준 영국의 코로나19 확진자는 4만7806명이며 이 가운데 4934명이 숨졌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4/07 [08:52]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