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영애-쌍둥이 자녀, 굿네이버스에 5천100만원 기부

김석순 | 기사입력 2024/06/10 [08:43]

배우 이영애-쌍둥이 자녀, 굿네이버스에 5천100만원 기부

김석순 | 입력 : 2024/06/10 [08:43]
고액 후원자 모임 '더네이버스클럽' 등재

  © 국민정책평가신문 배우 이영애

 

글로벌 아동권리 전문 단체 굿네이버스는 배우 이영애 씨가 국내 취약계층 아동 치료비에 써달라며 쌍둥이 자녀와 함께 5천100만 원을 쾌척했다고 10일 밝혔다.

굿네이버스에 따르면 이 씨는 TV조선 특집방송 '나누는 행복 희망플러스'를 통해 희귀 질환과 뇌 손상으로 병원 치료가 시급한 초은이와 하준이의 이야기를 접하고 기부를 결심했다.

이 씨의 쌍둥이 자녀 정승권 군과 승빈 양도 50만원씩 보태 총 5천100만원이 굿네이버스에 전달됐다. 기부금은 전액 초은·하준의 치료비로 쓰일 예정이다.

이 씨는 "두 아이를 키우는 엄마로서 방송에 소개된 아이들의 사연에 안타까움을 느꼈다"며 "경제적 어려움에 처한 아동이 희망을 잃지 않도록 승권, 승빈이와 함께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기부를 계기로 이 씨는 굿네이버스 고액 후원자 모임 '더네이버스클럽'에 이름을 올렸다. 더네이버스클럽은 연 1천만원 이상 후원 회원 중 특별한 나눔 활동을 통해 후원 이상의 가치 실현을 지향하고 기부 문화 확산을 이끌어가는 사람들의 모임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