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양순 서울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장, 2024 서울특별시 환경상 시상식 축사

환경상은 기후 위기 대응 및 쾌적한 환경조성에 기여한 시민 등에게 수여하는 상임

김병연 기자 | 기사입력 2024/06/10 [23:12]

봉양순 서울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장, 2024 서울특별시 환경상 시상식 축사

환경상은 기후 위기 대응 및 쾌적한 환경조성에 기여한 시민 등에게 수여하는 상임

김병연 기자 | 입력 : 2024/06/10 [23:12]

▲ 봉양순 서울시의원이 2024 서울특별시 환경상 시상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

 

서울특별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 봉양순 위원장(더불어민주당, 노원3)이 ‘환경의 날’인 지난 6월 5일(수) 오후 2시에 서울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2024 서울특별시 환경상’ 시상식을 축하하기 위해 참석하였다.

 

올해로 28회를 맞는 서울특별시 환경상은 기후 위기 대응 및 쾌적한 환경조성에 이바지한 시민․단체․기업 등에게 시상하는 권위 있는 상으로, 지난 4월 시민․자치구 등으로부터 총 45건의 후보자를 추천받아 공적심사위원회의 심사 등을 거쳐 선정된 총 5개 분야, 21명(기관)에게 수상의 영광이 돌아갔다.

 

최종 수상을 한 대상 1명, 최우수상 5명, 우수상 15명 중 대상은 기후환경 분야에서 10년 동안 열심히 활동해 온 비영리 임의단체인 ‘기후변화청년단체 GEYK’에게 돌아갔다.최우수상은 분야별로 1개 기관이 선정되었는데, 기후행동 분야에는 서울YMCA, 에너지전환 분야에 한국에너지공단 서울지역본부, 자원순환 분야에 서사라 대표(사라나지구(주)), 환경기술경영 분야에 LX하우시스, 환경교육 분야에 (사)녹색교육센터가 각각 선정되었다. 

 

봉양순 위원장은 축사 자리를 통해 “53번째 ‘세계환경의 날’을 기념하기 위해 열린 2024 서울시 환경상 시상식에 함께 할 수 있어 매우 영광스럽다.”라며, “ 오늘 자리해 주신 모든 환경 지킴이 분의 공로를 인정받은 자리에 참석했다고 생각하니 뿌듯하다. 저 역시 최근 들어 더욱 심각해진 기후 위기에 적극 대응해야 한다는 책임감을 느끼며 환경수자원위원회 위원장으로서 노력해 온 만큼, 앞으로도 ‘탄소중립 도시, 지속 가능한 미래도시 서울’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