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성형 AI로만 제작"…이노션, 현대차 새 디지털 캠페인 온에어

조현지 | 기사입력 2024/06/14 [09:37]

"생성형 AI로만 제작"…이노션, 현대차 새 디지털 캠페인 온에어

조현지 | 입력 : 2024/06/14 [09:37]

이노션[214320]은 생성형 인공지능(AI) 툴만을 활용해 제작한 현대자동차의 신규 디지털 캠페인 3편을 공개했다고 14일 밝혔다.

  © 국민정책평가신문 이노션, 현대자동차 신규 디지털 캠페인 온에어

 

 

이번에 선보인 '영원히 달리는 자동차'는 현대차 트럭 브랜드의 우수한 성능과 품질 등을 소개하는 디지털 캠페인으로, 별도의 촬영과 작곡 없이 AI로만 생성된 영상과 음악을 활용한 것이 특징이다.

총 3편으로 제작된 영상은 각각 현대차 트럭의 높은 품질, 구매 후 케어 서비스, 최다 라인업을 소개한다. 우수한 성능과 서비스로 은퇴하지도, 쉬지도 못하고 계속해서 달려야 하는 현대차 트럭의 이야기를 위트 있게 풀어냈다.

이번 캠페인은 단순 그래픽 이미지 나열에 불과했던 생성형 AI 광고의 한계를 넘어 탄탄한 스토리텔링의 '숏 필름' AI 광고라는 점에서 기대를 받고 있다고 이노션은 전했다.

실제 사용된 AI 기술은 15개 이상으로, 캐릭터 생성은 물론 배경 음악의 작곡, 작사까지 모두 AI로 했다. 영상에 등장하는 인물들의 복장도 AI를 통해 그대로 고증해 냈다.

진광혁 이노션 크레이티브 디렉터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AI 기술의 가능성을 확인했으며 앞으로도 더 새롭고 다양한 기술들을 활용한 크리에이티브로 소비자에게 다가갈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