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총리 "수출 호조세 견조…시차 두고 내수 회복으로 연결될 것"

서정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6/17 [09:25]

한총리 "수출 호조세 견조…시차 두고 내수 회복으로 연결될 것"

서정태 기자 | 입력 : 2024/06/17 [09:25]
"본격 회복 시점까지 자영업자·소상공인 중심 내수 보강 역점"

  © 국민정책평가신문 발언하는 한덕수 총리

 

한덕수 국무총리는 16일 최근 국내 경제 동향에 대해 "수출에서 아주 견조한 호조세가 지속되고 있다"며 "수출 증가가 시차를 두고 소비·투자 등 내수 회복으로 연결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 총리는 이날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열린 고위 당정대 협의회에서 "수출 호조세에 힘입어 내수도 다소 회복 조짐이 일어나고 있지만, 아직 부문별로 온도 차가 존재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한 총리는 "수출 증가에 따라 기업의 이윤이 확대되고 임금과 배당 등을 통해 가계 소득을 개선해 구매력을 높임으로써 소비 등 내부 회복에 기여할 것"이라며 "정부는 수출 호조세를 계속 이어가는 데 주력하겠다"고 다짐했다.

한 총리는 "본격적으로 내수가 회복하는 시점까지 자영업자·소상공인 등 취약 부분을 중심으로 내수 보강에 역점을 두겠다"고 덧붙였다.

한 총리는 이날 당정이 논의하는 여름철 전력 수급, 재해 대응, 저출산 대책 등과 관련해 "법제화와 예산 확보 등 후속 조치가 잘 이어지도록 당의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