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연간 100만명 이용 '오이도역 버스정류소' 보행환경개선

김석순 | 기사입력 2024/06/17 [09:44]

시흥시, 연간 100만명 이용 '오이도역 버스정류소' 보행환경개선

김석순 | 입력 : 2024/06/17 [09:44]

경기 시흥시는 연간 100만명이 이용하는 오이도역 버스 정류소의 보행환경을 개선했다고 17일 밝혔다.

  © 국민정책평가신문 보행환경 개선된 시흥 오이도역 버스 정류소

 

시는 오이도역 버스 정류소의 보도폭이 매우 좁아 안전사고 발생 위험이 크다고 판단, 2억3천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4월 22일부터 이달 2일까지 보행환경 개선공사를 했다.

이를 통해 기존 보도의 폭을 2m에서 5m로 확장, 버스 이용객이 안전하게 타고 내릴 수 있도록 했고, 포트홀이나 금이 간 차도를 전면 재포장했다.

아울러 폭염 저감 시설인 스마트 쉼터도 설치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보행환경 개선 사업을 통해 안전사고의 위험 등 불편을 호소하던 시민들에게 더욱 안전한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면서 "대중교통 이용 편의 증진을 위해 버스 정류소의 유지관리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